SW정보 이동 SW정책소식 이동

[과기부]유망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중국 혁신의 도시 선전에서 내일을 만들다

SW중심사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18-12-05 88명 읽음
유망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중국 혁신의 도시 선전에서 내일을 만들다
-과기정통부, K-Global@CHINA 2018 개최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본투글로벌센터(B2G) 등과 함께 12월 5일부터 6일까지 이틀간 중국 최대 ICT 도시 선전에서 ‘K-Global@CHINA 2018’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ㅇ 실리콘밸리에서 2012년에 처음 개최한 이래 올해로 8년째를 맞이하는 K-Global@ 행사는 ICT 포럼, 전시·수출상담회, 스타트업 IR 등으로 이루어진 유망 정보통신기술(ICT) 중소·벤처 기업 해외진출 지원 사업이다.

 

 

 개막 행사인 한·중 ICT 포럼에서는 “4차 산업혁명과 한·중협력 방향”을 주제로 고공산업연구원 장사오페이(张小飞) 대표의 발표와 함께,

 

 

ㅇ Gosuncn(高新兴物联) 장타오(姜涛) 부총경리, SKT 박재홍 매니저 등이 사물인터넷(IoT), 스마트팩토리 등 세부 기술별로 양국 산업동향 및 협력 방안을 제시한다.

 

 

 전시·수출상담회에는 28개 유망 ICT 중소·벤처 기업이 참여하여 세계 1위 전기자동차 기업 BYD, 세계 5·6위 스마트폰 기업 OPPO, VIVO 등 세계적 글로벌 ICT기업 및 선전, 베이징, 광저우 등 중국 전역의 바이어 68개사와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한다.

 

 

ㅇ 또한, 참여기업들은 인공지능·빅데이터, 스마트팩토리, 사물인터넷, 가상‧증강현실(VR/AR) 4개 주제로 구성된 개별 전시부스에서해 VR·모바일 아이트랙킹 소프트웨어(비주얼캠프), 인공지능기반 미래 교통상황 예측플랫폼(블루시그널) 등 최신 ICT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인다.

 

 

 스타트업 IR 행사인 K-Pitch에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본투글로벌센터에서 엄선한 17개 스타트업이 현지 투자자, 글로벌 기업 관계자들 앞에서 주목을 받으며 열띤 피칭 경연을 펼친다.

 

 

ㅇ 17개 스타트업들은 액셀러레이터 및 벤처캐피털 및 기업 관계자 100여명 앞에서 발표를 한 뒤에 현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심사 및 질의응답, 그리고 투자자와의 네트워킹 시간 등을 통해 투자유치 기회를 물색하게 된다.

 

 

 과기정통부 용홍택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K-Global@CHINA 행사를 통해 유망 ICT 기업들의 중국 시장동향 파악과 활발한 현지진출이 이루어지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ICT 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홈페이지 만족도

콘텐츠 내용에 만족하십니까?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십시요. 의견을 수렴하여 빠른 시일 내에 반영하겠습니다.

등록